KOREANENGLISH
- 주요사업 - 연도별 연구사업
연도별 연구사업

2019 2018 2017 2016 2015 2014 2013 2012 2011 2010 2009 2008 2007

자체 연구과제
동아시아지역 평화인식 조사
2017년 일촉즉발의 긴장감이 돌았던 한반도 정세가 2018년 초 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급반전을 하여 남북정상회담이 재개되고 사상최초로 북미정상회담도 개최되는 등 새로운 국면에 접어들었음. 한반도 비핵화와 평화체제를 구축하려는 노력이 이제 본격적으로 전개되고 있음.
이러한 중대한 시점(critical juncture)에서는 특히 각국의 지도자와 국민들이 갖고 있는 국제관계에 관한 인식을 정확히 이해하고 대응할 필요가 있음. 각국 지도자들은 결정은 그들이 갖고 있는 인식과 국민의 여론에 의하여 좌우되기 때문임.
2019년 『동아시아지역 평화인식 조사』에서는 우리나라와 주변국의 정책결정자, 전문가, 일반 국민들이 국제질서와 양자관계에 관하여 가진 인식에 대해 체계적으로 조사해서, 공공외교나 대외정책의 수립과 집행에 활용할 수 있게 하며, 역내 평화와 번영을 구현하는 데 주는 함의에 대해 연구하고자 함.
평화협력연구부: 비인도적 무기금지운동: 성공요인의 분석
대인지뢰, 확산탄, 핵무기 등 비인도적인 무기를 금지하는 국제협약이 속속 체결되어 효력이 발생하고 있음. 이들 국제협약의 체결에는 비인도적인 무기를 금지하는 운동을 벌인 NGO의 역할이 지대하였음. 지뢰금지 국제운동(ICBL)은 대인지뢰금지협약(Ottawa Treaty)의 체결에 기여한 공로로 1997년 노벨평화상을 받았고, 2017년에는 핵무기 폐기 국제 운동(ICAN)이 핵무기금지조약(Treaty on the Prohibition of Nuclear Weapons: TPNW)의 체결에 기여한 공로로 노벨평화상을 받았음. 이러한 사례들은 이제 국제사회에서 국가뿐만 아니라 NGO도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증거임. 하지만 아직 NGO에 대한 이해는 많이 부족한 현실임. 이러한 지식의 공백을 메우고자 이 연구에서는 비인도적 무기금지운동에서 나타난 NGO의 역할과 영향력에 대해서 살펴보고자 함. 그동안 비인도적 무기를 금지하려는 시도가 다양한 주체들에 의하여 있었으나 대부분이 실패하였음. 따라서 이 연구에서는 실패한 시도와 성공한 시도를 구분 짓는 요인이 무엇인지도 아울러 살펴보고자 함.
분쟁해결연구부: 빅 데이터를 이용한 한반도 평화지수 1979-2013: 한일 간 상호관계 분석
한일관계에 다양한 사건들이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과정에, 한일관계에 관련된 행위자, 정책, 환경의 변화는 한일관계의 변인일 수도 있고 다른 변인에 의한 결과일 수도 있기 때문에 객관적 분석이 필요함. 한일관계에 대한 기존의 연구는 통시적인 연구가 이루어지지 못하고 정책적으로 의미가 있다고 판단되는 특정한 시기 그리고/또는 특정한 사건에 관련하여 정책적 의미를 분석하는 것을 연구의 목적으로 설정하는 분석기법을 주로 적용함. 한일양자관계에 대한 객관적 분석을 가로막는 가장 큰 장애는 객관적인 정보의 부족 때문이라는 점에는 동의함. 본 연구는 한일관계에 있어 정보부족의 한계를 극복하는 대안의 하나로 한일관계에 관련하여 언론에 보도된 다양한 문헌을 빅데이터 형태로 수집하여 이를 분석한 GDELT자료를 활용함. 빅데이터를 활용하여 한일관계와 관련한 한반도 평화지수를 작성하고 이를 활용하여 한일관계에 의미가 있는 주요사건이 가지는 정책적 의미를 논의하고 시계열 분석을 통해 정책적 함의를 제시함.
지역통합연구부: 지역간 연대를 통한 평화구축: 담론과 실제
2019년 지역통합 연구부는 지역간주의(Inter-regionalism) 관점에서 비국가행위자(non-state actors) 수준에서 타 지역과의 연대를 통한 평화 구축의 담론과 그 실천사례에 대해 고찰함. 2018년에는 국가가 다루기 어려운 평화 이슈를 발굴하여 지역 간 연대와 사업을 통해 평화의 정착에 기여하기 위한 평화의 기반 조성에 관한 논의가 활발히 진행되었음. 그 동안 평화 담론은 학계의 몫으로, 평화의 기획과 실천은 중앙정부의 몫으로 나뉘어 실질적인 삶이 이루어지는 지역공동체(local community), 특히 도시(city), 지역(province) 등 광역 혹은 기초 지방자치단체 수준에서는 평화 이슈에 대해서 상대적으로 소홀한 감이 있음. 그러나 최근 10여년 사이 지방자치단체 연대를 통한 평화 연대 시도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으며 이미 국제적으로 범지구적 차원의 문제에 지방자치단체의 역할을 촉구하는 움직임이 많아지고 있음. 예컨대, 2015년 8월 7일 UN총회에서는 인권이사회 자문위원회가 ‘Role of local government in the promotion and protection of human rights’를 제출하면서 지방자치 단체(local government)가 인권 수호자 역할을 맡아 줄 것을 호소하는 등, 학계에서도 도시 중심, 마을 중심의 정치적 담론을 찾고자 하는 노력이 점차 많아지고 있음.
2018년 지역통합 연구부는 지역 간 주의(Inter-regionalism) 관점에서 지역 협력의 동력이 단지 국가 중심이 아닌 정치, 경제, 사회, 문화 등 지역 내의 공통성과 관심을 응집하여 대외적으로 다른 지역과 관계를 맺을 때 보다 발전적인 결과를 얻을 수 있음을 밝혀낸 바 있음. 이를 토대로 본 연구에서는 평화에 대한 공감대 확산을 위한 담론/이론적 토대로 ‘지역주의’ 및 ‘지역간주의’를 제안하고 이를 토대로 비국가행위자(non-state actors)를 중심으로 지역 간 연대에 기초한 평화 구축 담론과 그 실천적 사례에 대해 고찰하고자 함. 이번 연구 성과를 통해 축적되는 이론적, 경험적 자료는 학문적 기여는 물론이고 정부의 정책 및 전략 수립 시에 참고자료로서도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됨.